IT

  추천앱
전체 주제 보기
더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프린트      목록

자신을 안다는 게 무엇일까? 이 앱을 발견하는 순간 슬픔과 호기심이 동시에 치솟았다. 자신의 몸을 너무 모르며 살았다는 게 슬펐고, 이제라도 피부부터 내장 깊은 부위까지 그 모습과 기능을 제대로 알게된다면, 나 자신을 더 사랑할 수 있게 되지 않을까 하는 기대심이 그것들이다.

자신을 안다는 것에 신체를 포함시키지 않은 것은 다행이기도, 불행이기도 하다. 불행한 이유를 먼저 들자면, 내 몸의 구조와 기능 등 부위별 개념을 갖고 성장하고(또는 양육) 살아왔다면 지금 보다 키도 더 크고 날렵한 몸매를 유지하며 인기 있는 멋쟁이 남녀가 될 수도 있었을텐데, 아무 생각없이 먹고 자고 노는 동안 골격은 짜부라지고 두상은 울퉁불퉁 형성되었으며 표정은 피곤한 화석이 되어버린 것이다. 반대로 다행스럽다는 생각이 드는 이유는, 그 복잡한 신체 구조를 일일이 생각하며 산다는 게 여간 피곤한 일이 아닐 것이라는 추측 때문이다. 아침에 일어나 눈을 뜨고 저녁에 잠 들 때까지 몸 생각만 하며 산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우리가 우리 몸을 제대로 알아야 하는 진짜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내 몸을 모르니 멀쩡하던 왼쪽 옆구리가 조금만 땡겨도 온갓 상상을 다 하며 건강 염려증에 빠지고, 오른쪽 윗배가 아프면 그곳이 간인지 위장인지 생각도 못하고 무조건 ‘소화’부터 생각하게 되는 일이 생기는 것이다. 신체에 대한 개념을 갖고 살면 늘상 생각하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자기 몸을 사랑하게 되는 게 아니겠나.

Visible Body는 한 마디로 사람의 신체를 생생한 비주얼로, 그것도 3D로 제작한 해부학 콘텐츠다. 해부학을 위해 제작되었지만 자신에게, 인간의 신체에게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한번 집중해서 들여다 볼 필요가 있는 앱이다.

애플리케이션의 공식 명칭은 ‘Visible Body 3D Human Anatomy Atlas 2’. 이 앱은 해부학 시장에서 이미 우수한 작품으로 인정받은 프로그램이다. 이 앱에 들어있는 신체 부위 그림은 남녀 포함해서 약 7000여개에 이른다. 피부부터 골격, 내장 구조에 이르기까지 우리 몸의 모든 부위를 보고 배울 수 있다는 말이다. 모형은 모두 3D로 제작되었다. 각각의 모형은 수십 년 간의 의학 삽화와 생체 의학 시각화 경험이 있는 전문가 그룹이 만들었고 그들이 만든 모형은 해부학자와 내과의사가 포함된 전문 평가단에 의해 검토·확인 되었다.

내 몸속을 들여다 보는 즐거움

정확하고 뛰어난 모형 제작을 인정받아 Visible Body는 2011년 ‘의학 삽화가 협회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렇게 제작된 3D 모형은 신체 부위를 한 손가락으로 이리저리 돌려가며 관찰할 수있고 크기를 키웠다 줄였다 하며 전체 모습과 세밀한 모습까지 볼 수 있게 해 주었다. 비주얼 품질은 ‘완벽’하다고 할 수 있다. 크기를 아무리 키워도 해상도가 떨어지지 않는다. 오히려 조직의 모습이 신체를 떠나 미술 작품같은 느낌이 들면서 내 몸에 대한 우월감과 자연스러운 애정이 생기기도 한다. 부위의 표피부터 내부 구조까지 단계별로 파고들 수 있는 ‘보기(Show), 흐릿하게 하기(Fade), 감추기(Hide)’ 기능은 우리 몸이 결코 호락호락한 구조를 갖고 있지 않다는 것을 가르쳐주기에 충분하다.

이앱을 열면 여자, 남자, 사용설명서(Tutor ial), 그리고 또 다른 신체 구조 관련 앱 구입 항목이 등장한다. 특정 기관을 탭하면 기관 전체 그림과 각 부위별 그림들이 새로운 카테고리를 형성하고 있고 각 부위로 들어가면 조직을 제외한 가장 디테일한 부분까지 확인할 수 있다. 물론 신체 여행은 그림 구경에서 끝나지 않는다. 특정 부분을 탭 하고 개념 설명서(Definition)을 누르면 해당 부위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읽을 수 있다. 영어 텍스트이지만 신체 부위의 개념을 알기에 그다지 어려운 수준은 아니다.

Visible Body는 얼핏 보기에 무서운 그림 앱이다. 해골, 시뻘건 근육, 얼키고 설켜 있는 혈관과 내장, 노골적인 성기 모습 등이 사용자의 마음을 결코 편안하게 만들어주지는 못한다. 그러나 이런 생각은 처음 앱을 열었을 때의 마음이다. 하나하나 파고 들어갈 수록 신체의 모습과 구조에 놀라고 감동하게 된다. Visible Body를 들여다 보는 가장 큰 가치가 바로 그것이다. iOS에 탑재 가능하며 가격은 39.99달러.

이런 기능이 있어요

■수백 개의 미리 설정된 뷰에 액세스 가능

■ 남녀 신체 부위별 해부학 구조 학습

■ 미리보기에서 3D모형 실행

■ 자신만의 뷰 생성 가능

■ 키보드 검색, 색인 목록 통해 3400개 이상의 해부학 구조 표시 가능

■ 해부 조직을 조합, 어떤 각도에서든 자유롭게 회전하고 확대, 축소하며, 숨기고, 희미한 표시 가능

■ 부위별 정식 명칭, 위치, 소속, 계통, 형식, 기능, 생리 등 자세한 설명 제시

 

이영근 프리랜서자료제공 Citylife
발행일 2013.03.15기사입력 2013.03.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프린트      목록

최신 컨텐츠
라이프
1863년 12세 어린 나이로 왕위에 오른 고종(1852~1919..
여행
유럽의 주요 도시들은 11월 중순부터 형형색색의 조..
푸드
사람이 건강하게 살기 위해 무엇이 필요할까? 동의보..
푸드
옆구리 시린 추운 계절이 돌아왔다. 누군가는 썸을 타며..
라이프
한나라 무제는 주부언을 파격적으로 등용했다. 주부언은..
이슈
프리미엄고속버스가 운행을 시작했다. 항공기의 비즈니..